요단강 서쪽의 도피성(신 19장)

by 신인훈 posted Apr 28,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요단강 서쪽의 도피성(신19장)

 

     모세를 통하여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사람들에게 여러 민족을 멸절 하고 약속 하신대로 반드시 가나안 땅을 너희에게 줄 것이다. 그 때에 요단 서편에 기업으로 주는 땅에서 세 성읍을 구별하여 도피성을 만들어 원한이 없이 우연히 살인을 한 모든 살인자들이 그 도피성으로 피하게 하는 곳이 되게 하라.(1-10절) 그러나 미워하여 죽이고 도피성으로 피한 사람은 피의 보복자에게 넘겨주라고 하였습니다. 이미 민수기 35장에서 도피성에 대하여 자세하게 기록하여 두었습니다.(민35:9-28;수20:1-9) 그러므로 오늘은 신명기 19장에서 말하는 다른 부분을 말하려고 합니다.

      신명기 19장 14절에 이웃의 경계표를 옮기지 말라.

     “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주어 차지하게 하시는 땅 곧 네 소유가 된 기업의 땅에서 조상이 정한 네 이웃의 경계표를 옮기지 말지니라.”(신19:14) 가나안에 들어가서 제비뽑아 나눈 땅은 하나님께서 주신 땅이므로 옮기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이 좋은 예로서 아합 왕의 떼에 나봇에게 포도원을 바꾸자고 할 때 나봇이 아합 왕에게 한 말은 우리는 기억 합니다. “ 내 조상 유산을 왕에게 주기를 여호와께서 금하실로다.”(왕상21:3)

      증인인 두세 사람으로 하라. 신명기 19장 15절-21절까지입니다.

     “ 모든 악에 관하여 또한 모든 죄에 관하여 한 증인으로만 정할 것이 아니요 두 증인의 입으로나 또는 세 증인의 입으로 그 사건을 확정할 것이며”(신19:15) 사람이 사는 이 세상에는 불법을 저지른 사람들이 많이 있습니다. 그러면 어떤 사건을 당한 사람은 자연히 법에 의하여 재판을 할 것입니다. 재판을 할 때에 한 사람의 증인으로 하지 말고 두세 증인의 증거를 듣고 재판을 하라는 하나님의 명령입니다. 이 말은 하나님께서 재판을 할 때에 억울한 사람이 없어야 한다는 말입니다. 우리가 성경을 읽어보면 하나님께서 우리를 창조하시고 죄를 범하여 에덴동산에 더 이상 하나님과 교제하며 살지는 못하지만 에덴동산을 떠난 사람을 얼마나 생각하시며 사랑 하시며 너무도 자상하신 분이시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새 집을 지를 때에 난간을 만들라든지(신22:8) 창조자 하나님은 자기가 창조한 피조물인 사람을 얼마나 사랑하여 구원하시려고 외아들을 이 땅에 보내시고(요3:16) 그 아들을 죄인을 대신하여 죽게 하셨습니다.(롬5:8;벧전3:18;요일4:9) 물론 아담이 죄를 범한 후에 구원자를 보내실 것을 말하신 것이든지(창3:15) 죄를 범한 사람에게 가죽옷을 입게 한 모든 것이 죄인을 너무 사랑하신 것입니다.(창3:21) 또 생명나무의 길을 천사로 하여금 지키게 한 모든 것이 죄를 범한 사람을 너무 사랑하신 것입니다.(창3:24) 성경은 이와 같이 죄인에게 베푸신 하나님의 크신 사랑을(진리의 사랑) 받아들이지 아니하면 구원받지 못한다고 하셨습니다. “(살후2:10) “ 보라 지금은 은혜 받을 만한 때요 보라 지금은 구원의 날이로다.”(고후6:2) 지금 현재가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때요 지금 현재가 구원받을 때입니다. 기회가 늘 주어진 것이 아닙니다. 성경에 문을 닫을 때가 있다고 하셨습니다. “문을 한 번 닫은 후에 너희가 밖에서서 문을 두드리며 주여 열어 주소서 하면 그가(하나님) 대답하여 이르되 나는 너희가 어디에서 온 자인지 알지 못하노라.”(눅13:25) 하나님께서 문을 닫은 후에는 이미 구원받기에 늦은 시간입니다. 그러므로 지금 예수님을 마음에 주님과 구세주로 받아들이고 믿기 바랍니다. 다시 말하면 나는 피조물이기 때문에 예수님을 주인으로 마음에 받아 들여야 합니다. 그 다음에 예수님의 십자가는 나의 죄 때문에 죽으시며 피가 나의 죄를 씻었다는 것과(베전3:18) 죽은 자 가운데서 3일 만에 다시 살아(행17:31) 하늘에서 우리를 위한 완전한 제사를(히10:14) 드리셨다는 것을 마음으로 믿어야 합니다.